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0년 6월 06일, 토 11:32 pm
[플로리다] 플로리다 지역소식
 
실업수당 청구 건수, 호텔 및 외식업계 가장 많아
몬로 카운티 40%, 오렌지 카운티 27%, 오시올라카운티 25%


▲ 플로리다주에서 실업수당 청구건수가 증가하는 가운데 호텔, 식당, 테마파크 직종자 실업수당 청구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디즈니월드 매직킹덤 통행 부스가 적막감에 잠겨 있는 모습.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이위클리) 최정희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사태로 플로리다주에서 실업수당 청구건수가 증가하고 있다. 특히 호텔, 식당, 테마파크 등이 폐쇄된 가운데, 이 분야의 실업수당 청구가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주 경제 기획부(DEO)가 22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주 전역에서 3월 15일부터 4월 21일 사이에 접수된 실업수당 신청건 중 거의 25%가 호텔과 외식업 종사자들이다. 또 소매업과 레크리에이션(테마파크 등) 분야의 근로자들과 관광 관련 직종자들은 실업수당 청구의 약 38%를 차지했다.

그동안 DEO는 인력 부족 및 웹사이트 접속 장애 등으로 3월 15일부터 5주동안의 신청건 중 약 16%밖에 해결하지 못해 해결해 불만을 샀다.

인구 대비 실업수당 신청율 1위 몬로, 2위는 오시올라


디즈니월드를 포함한 테마파크 종사자들이 많이 모여 사는 오시올라 카운티에서는 전체 노동인력의 8% 이상이 실업수당 신청서를 제출해 카운티당 인구 대비 신청율에 있어 플로리다에서 몬로 카운티(8.4%)에 이어 두번째를 차지했다.

오시올라 카운티 역시 전체 실업 청구 건수의 25% 이상이 호텔과 외식업계 종사자들로 나타났다. 이밖에 실업수당 신청에는 소매업 종사자가 7%, 예술, 오락, 레크리에이션 산업 종사자가 6%를 차지했다. 행정, 지원, 폐기물 관리 및 교정 산업은 13%, 그리고 5%의 의료 및 사회 지원 종사자들은 5%를 차지했다.

플로리다에서 실업수당 신청률이 가장 높은 몬로 카운티는 호텔 및 외식업 종사자의 신청이 약 40%를 차지, 이 분야의 비율 역시 모든 카운티 중 가장 높다. 플로리다 남단의 키웨스트 지역을 끼고 있는 몬로 카운티는 인구 절반 이상이 관광업에 종사하고 있다.

오렌지 카운티(올랜도)에서는 지난 5주 동안 전체 근로자의 6%가 실업 신청을 했다. 신청자중 호텔과 외식업 종사자가 차지하는 비율은 몬로 카운티에 이어 2번째로 높은 27%이다.

청구 건수로는 마이애미-데이드, 브라워드, 오렌지, 팜 비치 순으로, 플로리다 대형 카운티들이 단연 높았다.

한편 미국에서 많은 주가 코로나19 통제조치의 완화와 함께 점진적 경제 정상화에 나설 조짐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주 관광업계는 사업체 영업재개 계획을 놓고 론 드샌티스 주지사와 논의중에 있다. 관광업계 태스크포스(TF)는 식당 야외 좌석 허용, 해변 재개장, 테마파크 관광객 거리두기, 유급 병가 제공 등을 계획에 포함시킨 것으로 알려졌다.
 
 

올려짐: 2020년 4월 28일, 화 9:31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koramtour.net
www.minsolaw.com
www.easybeautysalon.com/
www.umiwinterpark.com
www.metrocitybank.com/
www.RegalRealtyOrlando.com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