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12월 11일, 수 10:39 pm
[한인사회] 플로리다 한인소식
 
Healthy Cooking Class
'거친 음식' 건강 요리 익히고 꽃꽂이도 배우고
올랜도중앙한인재림교회 요리교실 100여명 참가



▲ 9일 오후 4시 올랜도중앙한인재림교회에서 열린 '제3차 꽃과 함께하는 건강요리교실'에서 윤미원 강사가 누구나 쉽게 할 수 있는 꽃꽂이를 선보이고 있다.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올랜도중앙한인재림교회(담임 홍두표 목사)가 ‘제3차 꽃과 함께 하는 건강요리교실’을 열고 한인동포들에게 건강한 삶의 길을 안내했다.

9일 오후 4시 교회 친교실에서 열린 요리교실에는 100여명이 참가해 큰 관심을 보였다. 윤미원 강사는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비교적 간단하면서도 독특한 건강요리를 선보였다.

윤 강사는 한국에서 요즈음 인기있는 먹방 프로그램을 언급하며 '사실 맛있는 요리는 잘 넘어가지만 건강요리는 입맛에 안 맞을 수 있고 기름을 쓰지 않아 '거친 음식'이라 할 수 있다"고 운을 떼었다. 음식이 입맛을 즐겁게 하기 보다는 건강에 촛점을 맞춰야 한다는 취지였다.

그러나 이날 요리강습에 등장한 카무트 샐러드, 가지 냉국, 우엉 잡채, 오트 피망 토마토 배추김치 그리고 에피타이저인 아몬드 데이츠쨈 샌드위치는 건강식품임에도 불구하고 맛도 깔끔하고 뛰어나 참석자들을 놀라게 했다.

건강요리교실은 초반에 교인들의 플룻 3중주와 디지털혼 연주로 강의실 분위기를 한데 모았고, 홍 목사의 간단한 인사에 이어 바로 요리강습에 들어갔다.

한 끼 식단을 목표로 구성한 메뉴는 카무트, 지카마, 단호박, 퍼프리카, 콜리플라워, 캐슈넛, 가지, 우엉, 부추꽃대, 피망, 새송이버섯, 배추, 양파, 배, 파, 무우, 오트밀 등 건강 식재료로 이뤄졌다.

교실 앞 벽에 걸린 대형 TV가 도마와 강사의 손을 비춰주는 가운데, 윤 강사는 재료와 요리과정을 설명하는 식으로 강의를 진행했다. 이 과정에서 강사는 부추꽃대, 아미노간장 등 참석자들이 낮설어 하는 재료를 보여주고, 가지 자르는 법, 지카마 껍질 벗기기, 우엉 채썰기, 배추 맛있게 절이는 방법 등을 소개했다. 특히 채를 썰기 어려운 우엉을 간단하게 다룰 수 있는 도구는 참석자들의 큰 관심을 끌었다.

또 모든 요리에 물 대신 채수(냉장고 채소들로 만든 국물)를 사용하는 것이나 올리고당 대신 물엿 선호, 김치에 젓갈을 쓰지 않는 등 요리방식은 특이했다.

이날 강사가 가장 신경을 썼다는 요리는 오트밀 죽을 쑤고 피망과 배, 파, 고추가루, 무우를 갈고 버무려 속을 채운 배추김치였다. 강사는 배추를 잘 절이면 김치 만들기가 성공한 것이나 다름 없다며, 2차 절임 방법을 소개했다. 이어 미국 마늘이 한국 마늘같지 않아 감칠맛이 없고 많이 사용하면 쓴 맛이 나기 때문에 되도록 적게 사용하라고 권유하고, 미국 생활을 감안해 냄새가 강한 젓갈 대신 국간장과 히말라야 소금으로 간을 맞추어 시원한 맛이 나는 김치 담그기를 소개했다.

요리강습 후 식탁 꽃꽂이를 쉽게 할 수 있는 방법도 소개했다. 전문 플로리스트이기도 한 강사는 교회 뜰이나 교인 집 정원에서 꺾은 꽃을 포함해 냉이, 거버 데이지, 잉글랜드 생추어리, 장미, 벨모양 꽃 등 대여섯가지 종류로 10분 정도면 완성할 수 있는 꽃꽂이를 시범했다. 강사가 완성된 작품을 약간 들어보이자, 참석자들은 아담한 용기 속에서 얼굴들을 내밀며 인사하고 있는 듯한 모습의 꽃들을 보며 짧은 탄성을 자아내기도 했다.

1시간 가량의 프로그램이 종료된 후 부페 식탁이 마련되는 틈을 타 존 킴 사회자는 '건강한 물'에 대한 퀴즈를 내어 상품을 전했고, 경품 추첨자 4명에게도 선물을 안기는 등 재미를 선사했다. 교회측은 요리강습 참가자들에게 오가닉 꿀을 선물로 안기는 정성까지 베풀었다.

강의가 끝나자, 주최측은 참석자들에게 당일 요리교실 메뉴 그대로 저녁식사를 제공했다. 참석자들은 요리교실 메뉴 그대로 저녁식사를 하며 "배추김치가 너무 시원하고 깔끔하다" "우엉으로 이렇게 맛있는 반찬을 만들수 있다니 참 신기하다" "건강요리를 먹으면 몸이 바로 건강해지는 것 같다" 등의 평을 나누었다.

이날 건강요리와 꽃꽂이 강습 과정은 교회 웹사이트 'orlandosba.com'에서 볼 수 있다.
 
 

올려짐: 2019년 11월 12일, 화 9:57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https://ova.nec.go.kr/cmn/main.do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