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11월 18일, 월 12:43 pm
[한인사회] 플로리다 한인소식
 
Metro City Bank News
메트로시티은행, 나스닥 상장으로 '새로운 장' 열어
8일 뉴욕 나스닥 본부에서 오프닝 벨 타종 행사 개최



▲ 애틀랜타에 기반을 둔 메트로시티은행이 8일 뉴욕 타임스 스퀘어 소재 나스닥 본부에서 오프닝 벨 타종 행사를 개최했다. 사진 중앙이 백낙영 회장 ⓒ 메트로시티은행

(올랜도=코리아위클리) 박윤숙 기자 = 조지아주 애틀랜타에 기반을 둔 메트로시티은행(회장 백낙영·행장 김화생)이 나스닥 시장에 본격 데뷔했다.

애틀랜타 지역 한인매체와 은행 측에 따르면 메트로시티 은행은 3일 나스닥 시장에서 첫 거래를 시작하고, 8일에는 뉴욕 타임스 스퀘어 소재 나스닥 본부에서 오프닝 벨 타종 행사를 개최했다.

메트로시티은행의 주식은 지주회사인 ‘메트로시티 뱅크셰어스’의 약자를 딴 ‘MCBS’라는 심볼(기호)로 거래된다. MCBS는 총 193만9000주(신규 보통주 100만 주, 기존 지분 93만9000주)의 거래를 시작했다.

메트로시티은행은 미주 한인은행 가운데 다섯 번째 상장 은행이다. 메트로시티은행을 제외한 나머지 나스닥 상장 한인은행은 뱅크오브호프(심볼 HOPE)와 한미은행(심볼 HAFC), 오픈뱅크(심볼 OPBK), 퍼시픽시티뱅크(심볼 PCB)등으로, 모두 캘리포니아주에 본부를 두고 있다.

은행은 지난 2006년에 초기 자본금 1500만 달러로 문을 열었고, 당시 10명의 투자자들이 5만 주의 주식을 주당 10달러씩 투자했다. 은행은 2007년 7월 말부터는 1500만 달러 상당의 주식 증자를 단행해 100만 주를 15~16달러에 판매했고, 20014년 12월 31일부터 지주회사(Holding Company)로 거듭났다. 또 2016년부터 장외시장에 상장되어 주식거래를 시작, 나스닥 시장으로 가는 길을 닦았다.

한편 10일 11시 기준으로 은행 주가는 전 날 대비 0.075% 상승한 13.39달러를 나타냈다. 은행의 주식 상장으로 투자자들은 보유 주식을 언제든지 현금화 할 수 있을 뿐 아니라 큰 수익을 얻을 수 있는 계기를 맞게 됐다.

지난 4월에 플로리다주 탬파에 지점을 열어 지역 한인동포들에게도 널리 알려진 메트로시티은행은 현재 미 전역에 19개 지점을 두고 있다. 은행의 올 2분기 총자산은 15억 2786만 달러이며, 자본금은 1억8430만 달러이다.
 
 

올려짐: 2019년 10월 15일, 화 6:07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https://ova.nec.go.kr/cmn/main.do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