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10월 20일, 일 8:48 pm
[미국/국제] 미국
 
Fed lowers interest rates
미국 중앙은행, 기준 금리 0.25% 더 내려
올해들어 두 번째… 낮은 물가 상승률, 세계 경제상황 고려

(올랜도=코리아위클리) 박윤숙-김명곤 기자 = 미국 중앙은행인 연방준비제도(Fed)가 올해 들어 두 번째 기준금리를 내렸다. 미국 통화정책 기구인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는 18일 열린 정례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내리기로 했다. 이로써 미국 기준금리는 1.75%에서 2% 사이가 됐다.

연준은 지난 7월 말에도 기준금리를 0.25% 포인트 인하한 바 있다. 당시 연준이 금리를 내린 건 지난 2008년 이후 처음이었다.

제롬 파월 연준 의장은 FOMC 회의가 끝난 뒤 ‘낮은 물가압력’과 미국 경제를 계속 강하게 하고 향후 발생할지 모르는 위험에 대비하여 기준금리를 내린다고 설명했다.

FOMC는 회의가 끝난 후 내놓은 성명에서 미국 고용시장이 아직 탄탄하고 경제활동이 적정한 속도로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물가상승률은 여전히 목표치보다 낮다고 지적했다.

연준이 중요하게 생각하는 경제지표 가운데 하나는 적절한 물가 상승률이다. 미국 연준은 물가상승률 목표대를 2%대로 잡는데, 아직 여기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

FOMC는 성명에서 세계 경제상황을 위험 요소를 거론했는데, 세계 경제가 서서히 하강세에 들어서는 상황, 그리고 미-중 무역전쟁이 미국 경제에 미치는 영향 등을 말한다. 연준은 미국 경제가 여전히 상태가 좋지만 이런 요소들을 생각해서 미리 기준금리를 내려서 대비하겠다는 것이다.

연준이 기준금리를 내리는 것에 대해 연준 안에서 이견이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FOMC 성명을 보면 이날 투표한 10명 가운데 3명이 반대 의견을 냈다. 이 가운데 1명은 기준금리를 더 내려야 한다고 했고, 나머지 2명은 금리를 그대로 두자고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번에 연준이 기준금리를 내릴 것이라는 예상이 우세했는데, 올해 남은 기간 금리를 한 번 더 내릴 것인가도 관심거리다. 파월 의장은 추가 금리 인하와 관련해서 경제가 하강할 조짐이 보이면 금리를 더 내리는 게 적절하다고 말했다. 추가 금리 인하를 완전하게 배제하지는 않는다는 말이다.

하지만, 미국 언론들은 연준 안에서는 대부분 올해 기준금리를 다시 내릴 가능성을 낮게 보고 있다고 한다.

한편 트럼프 대통령은 18일 트위터에 글을 올려 파월 의장과 연준이 다시 실패했다면서 용기도, 감각도, 안목도 없다고 비난했다. 자신을 비롯한 많은 사람이 미국 경제를 위해서 금리를 대폭 내리라고 요구했는데, 이 말을 듣지 않았다는 의미다. 트럼프 대통령은 최근 기준금리를 마이너스대로 내리라고 요구한 바 있다.
 
 

올려짐: 2019년 9월 24일, 화 8:37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