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5월 21일, 화 7:33 am
[한인사회] 플로리다 한인소식
 
KACF Free Event on April
올랜도한인회 월례 무료 서비스, 동포들에 큰 혜택
한방 진료, 법률 상담 등 봉사 열기 지속



▲ 20일 오후 2시부터 올랜도 중앙침례교회 소친교실에서 열린 무료 법률상담, 융자 및 한방 서비스 행사에서 고영태 한의사, 김진호 한의사, 켈리 리에스 너스 프렉티셔너가 봉사하고 있는 모습.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중앙플로리다한인회(회장 서민호)가 매월 실시하고 있는 무료 법률상담, 융자 및 한방 서비스 행사가 이달에는 20일에 열렸다.

행사는 오후 2시부터 올랜도 에지워터 선상 인근의 중앙침례교회 소친교실과 별실에서 각각 열렸다. 동포들은 치료 마사지 침대 2개와 6인용 테이블 4개가 넉넉히 들어설 수 있는 소친교실에서 등록을 한 뒤, 자신의 차례가 될 때까지 기다리다 진단 및 침과 지압을 받았다.

또 법률상담은 친교실과 분리된 별실에서 열려 상담을 받으러 온 동포들이 사적으로 서민호 변호사와 법적 문제들을 나누었다. 법률상담에는 조재혁 변호사가 동참해 동포들의 호소에 귀를 기울였다.

한방 서비스에는 고영태 한의사와 김진호 한의사가 참여했다. 또 ‘미니스트리 오브 처치 엣 더 크로스(Ministry of Church at the Cross)’ 교회에서 의료 봉사하고 있는 켈리 리예스 너스 프렉티셔너가 지난달에 이어 이날도 참석해 한의사와 동조에 나섰다.

한방 서비스에는 주로 중년 및 노년기 동포들이 많이 찾아와 무릎, 허벅지, 발목, 팔목, 어깨 등의 통증이나 시림, 혹은 저림 등 증상을 호소한다.

환자들은 대부분 침대에 누워 팔이나 어깨, 손, 발가락, 발목 등에 침을 맞고 일정기간 휴식을 취했다. 목에 통증이 있고 팔이 저리다고 호소한 한 방문자는 뒷 목 부분에 침 몇대를 꽂은 채 일정시간 의자에 바른 자세로 앉아 있어야 했다. 고 한의사에 따르면 환자는 뒷목 경추 부분에서 오랜 시일에 걸쳐 돌출이 이뤄졌고, 이로 인해 통증과 저림 증상을 안게 됐다. 고 한의사는 이같은 경우 꾸준한 근육 강화를 통해 뼈가 제자리로 돌아갈 수 있도록 돕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전했다.

집 안에서 넘어지는 와중에 신체 중요 부위를 다치지 않기 위해 팔을 뻗었다는 한 방문자는 어깨 통증으로 행사장을 종종 찾는다. 이날도 환자는 침을 맞은 채 일정시간 침대에서 휴식을 취하다 돌아갔다. 김 한의사는 "양방이 절개나 약을 통해 증상을 없애는 데 주력하는 반면, 한방은 증상의 원인을 찾고 그 원인을 없애는 데 촛점을 맞춘다"며 "한방 진료는 보이지 않는 것을 찾아가기 때문에 인내를 요하는 일"이라고 알려주었다.

이 달 행사에서 법률 상담 희망자는 지난달에 비해 적어 대기 시간 없이 바로 변호사와 대면할 수 있었다.

한편 행사장에는 자원봉사자 3명이 나와 등록, 안내, 다과 준비 등을 도왔다.


▲ 별실에서 열린 법률상담은 서민호 변호사(왼쪽)와 조재혁 변호사(오른쪽)가 맡았다. ⓒ 코리아위클리

 
 

올려짐: 2019년 4월 24일, 수 10:29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