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3월 19일, 화 7:07 pm
[교육/생활] 교육
 
Angela Kim column 022719
12학년 2학기 잘 보내기(1)
좋은 성적 유지, 방과 후 활동 등 리듬 잃지 말아야


(워싱턴디시=코리아위클리) 엔젤라 김(교육 칼럼니스트) = 지금쯤 고등학교 졸업반에 있는 학생들 중에는 지원 마감일 이 늦은 (1월 15일, 2월 1일 등)일부 학교에 막바지 지원하느라고 바쁜 학생도 있을 것이고 조기지원 합격자들이나 1월 1일 마감 학교에 지원서를 이미 내놓은 학생들처럼 홀가분한 마음으로 지내는 학생도 있을 것입니다. 오늘은 고등학교의 남은 한 학기를 어떻게 보내야 하는 지를 생각해 보고자 합니다.


▲ 엔젤라 김

첫째로, 12학년 2학기 성적을 잘 유지하십시오. 많은 학생들이 12학년 2학기 성적이 대학 입시와 무관하다고 생각하는데 잘못된 생각입니다. 4월 초에 받을 합격통지서에는 “학생이 계속적으로 성공적으로 학업을 수행한다는 조건하에 입학을 허락합니다” 라는 글이 적혀있을 것입니다. 그것은 성공적으로 학업을 수행하지 못하면 입학을 허락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말과 동일합니다.

대부분의 학생들은 교사들로 부터 이러한 사실을 듣고 알고 있으면서도 “설마”하며 무시합니다. 그리고 “믿고 싶은 말”만 듣습니다. 즉, 누구 누구 선배는 어느 유명 대학에 합격하고 12학년 2학기 때 D도 받았는데 문제 없이 입학했다, 라는 내용의 각종 소문들 말이지요.

그렇다면 소문이 아닌 이런 실질적인 통계는 어떻습니까. 몇 년 전 시애틀의 워싱턴 주립대학에서는 입학을 허락한 신입생 5,400명의 파일을 검토한 후 23명의 학생에 대하여 입학을 취소하는 편지를 보냈습니다. 같은 해에 유씨 버클리도 37명, UCLA는 73명에 대해 입학 허가를 취소하였습니다. 이유는 12학년 2학기 성적 때문이었습니다. 마지막 학기라고 소홀히 하지말고 최선을 다해서 유종의 미를 거두는 학생들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둘째, 앞으로 몇 개월 후면 대학에서 공부한다는 생각을 하고 미리 준비하십시오. 부모님의 도움을 받으며 공부만 하면 던 고등학교로 부터 빨래, 방 청소및 모든 사소한 일부터 학교 일을 다 독립적으로 해가며 벅찬 수업을 해나가야할 대학 생활을 미리 그려보며 스스로 판단해보고 준비하라는 말씀입니다. 대학교 공부는 그야말로 장난이 아닙니다.

고등학교 때와 현저히 다른 것은 막대한 독서량입니다. 특히 우리 한국 학생들은 읽고 쓰는데 약한 것이 사실입니다. 대학 입시가 끝났다고 집어 넣어 두었던 SAT책을 다시 꺼내십시오. SAT에서 나오는 영어 단어들은 실제 사용되지 않는 단어라고 치부하지 마십시오. 대학교 서적을 읽다보면 필요한 단어들을 모아놓은 것입니다. 그러니 그 단어들을 다시 공부하고 책을 많이 읽으면서, 12학년 2학기를 대학 공부를 준비는 시간으로 삼으시기 바랍니다.

셋째, 순간순간 분별있고 현명한 선택을 하는 훈련을 하시기 바랍니다. 공부를 잘 하는 학생들, 못하는 학생들을 막론하고 이 시기에 나쁜 길에 빠지는 학생들이 무척 많습니다. 시간이 남아 돌기 때문입니다.

학생들은 물론 나쁜 길이라고 생각 하지 않고 그냥 재미라고 하지요. 그러나 우리 부모님들이 상상도 하지 못할 정도로 대마초나 마약, 담배, 술등이 우리 학생들 근처에 많습니다.

전에 마리화나를 하다가 걸린 모 고등학교 축구부의 한 여학생이 말하는 것을 들은 적이 있습니다. 옆에 있던 사람이 왜 하게 되었냐고 묻자, “Because it’s there.”(“있으니까”)라고 하는 것이었습니다. 하려고 하면 그 것을 구하기 위해 노력을 할 필요가 전혀 없다고 했습니다.

학생들의 심리는 “아 그동안 입학 원서 준비하느라 열심히 공부하고 일했는데, 이 정도쯤.” “대마초 정도인데 그냥 재미로..” “남 들 다 하는데 뭐” “뭔지 경험해 보지도 않고 안하느니 뭔가 한 번 해보자” 등 다양하다고 합니다. 12학년 1학기에는 이런 저런 일로 너무 바쁘다가 2학기때 이런 바람직하지 못한 일로 빠지는 것은 이제 목표가 없어졌기 때문이라고 생각합니다.

12학년 2학기의 목표를 정하십시오. 계속해서 학과목 공부를 충실히 하고, 방과후 활동, 스포츠, 자원 봉사 활동, 인턴십등 의미 있는 활동을 계속해서 활발히 하면서 대학에 가서 전공하게 될 학문의 분야나 앞으로 갖고 싶은 직업을 찾아보고 연구해보며 스스로에게 틈을 주지말고 부지런히 열심히 산다면 나쁜 길에 빠질 여유는 없을 것입니다. 주어진 시간을 십분 활용하는 12학년 2학기가 되시길 바랍니다.

엔젤라 유학/교육 컨설팅, angelagroup@gmail.com
 
 

올려짐: 2019년 2월 27일, 수 10:47 a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koramtour.net
http://www.geo10.com/krus/fl/g/0401/954/orientalmart.ht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miju24.com/market_info/12701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okja.org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