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8년 7월 15일, 일 6:50 pm
[한인사회] 플로리다 한인소식
 
KAACF Free Event on March
더 활발해진 올랜도한인회 법률상담-한방 서비스
미국인 여성까지 찾아와 혜택 누려



▲ 17일 올랜도중앙침례교회 친교실에서 열린 한방 서비스와 법률상담 행사에 동포들이 찾아와 진단 및 치료를 받고 있다.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중앙플로리다한인회(회장 서민호)가 정기적으로 실시하는 무료 법률상담 및 한방 서비스 행사가 3월에도 열렸다.

17일 올랜도 에지워터 선상 인근 중앙침례교회에서 열린 한방 서비스와 법률상담은 교회 소친교실과 회의실에서 각각 열렸다. 소친교실은 치료 마사지 침대 2개와 6인용 테이블 4개가 넉넉히 들어설 수 있는 규모로 동포들이 기초진단, 침과 지압, 그리고 맛사지 테라피를 여유있게 받을 수 있었다.

또 법률상담은 친교실과 붙어있는 별도의 회의실에서 이뤄져 상담을 받으러 온 동포들이 주위에 신경 쓰지 않고 서민호 변호사와 법적 문제나 궁금증을 나누었다.

이 달 한방 서비스는 김진호 한의사와 보조사 그리고 한의 견습생 등 3명이 참여했다. 이번 행사에는 최정섭 마사지 테라피스트가 참여해 한의사의 진단에 따라 물리요법이 필요한 이들에게 서비스를 시행했다.

한의사들은 환자의 방문 목적을 우선 숙지한 뒤 일정 소견을 전하고, 환자에게 맞는 식생활과 특정 운동 등을 권고했다. 또 침술 시술에 앞서 혈압을 재고 지병 존재 여부를 확인 한 다음 침술이나 지압술을 펼쳤다.

한 여성 동포는 오래전에 땅에 갑자기 풀썩 주저앉는 바람에 척추에 무리가 가해지는 바람에 어깨와 허리 통증으로 고생하고 있다고 호소했다. 또 다른 중년 여성은 다리가 저리는 증상으로 침을 맞았고, 한 남성 동포는 테니스 엘보 증상과 같은 팔의 통증으로 침과 마사지 테라피를 받았다.

한 미국인 여성은 치료비를 지참하지 않은 채 지역 한의원에 들렸다가 이날 무료 한방 행사가 있다는 소식을 듣고 버스를 번갈아 타고와 서비스를 받았다. 여성은 섬유근통으로 온 몸이 통증에 시달리는 증상을 앓고 있다고 했다.

한편 한인회는 특별 사유가 없는 한 매월 법률상담 및 의료 서비스를 정례 프로그램으로 정하고 이를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차기 행사는 4월 21일(토) 오후 2시부터 같은 장소에서 열린다.
 
 

올려짐: 2018년 3월 21일, 수 4:09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koramtour.net
http://www.geo10.com/krus/fl/g/0401/954/orientalmart.ht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orlandotour.com
www.miju24.com/market_info/12701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okja.org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