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8년 7월 15일, 일 6:48 pm
[교육/생활] 생활
 
Saint Patricks Day
세잎 클로버 달고 ‘아이리쉬’ 되어 볼까
미국화한 아이리쉬 명절 ‘세인트 페트릭스 데이’



▲ 세인트 페트릭스 데이 즈음 한 가정집에서 만든 클로버 모양의 쿠키들. ⓒ 코리아위클리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매년 3월 17일에 돌아오는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Saint Patrick’s Day)는 아일랜드인들, 즉 아이리쉬들이 퍼뜨린 기념일이다. 현재 전 세계에는 약 8천만명의 아이리쉬들이 흩어져 살고 있으며, 미국에만 4천만명 정도가 살고 있다. 따라서 이들의 전통은 미국에서도 어렵지 않게 확산되어 왔다.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에는 전국 각지에서 화려한 퍼레이드와 함께 각종 기념행사가 화려하게 펼쳐진다. 또 대부분의 술집이나 바에서는 초록색 옷을 차려 입은 손님들이 초록색 물감을 들인 맥주를 마시며 이날을 축하한다.

이 날은 발렌타인 데이와 부활절 사이에 끼어있는 데다 상업성이 덜해 여타 다른 기념일에 비해 덜 요란하지만 술을 좋아하는 민족인 아이리쉬인들의 기념일인만큼 맥주집들이 성황을 이룬다. 또 아일랜드산 흑맥주인 기네스(Guinness) 맥주가 가장 많이 팔리는 날이기도 하다.

뉴욕 세인트 패트릭스 퍼레이드 해마다 1백만명 관중 동원

미국에서는 1737년 보스턴에서 ‘아이리쉬 자선협회’가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 축제를 후원하면서 기념일의 초석을 닦았다. 특히 1762년 뉴욕시 5th 애비뉴에서 최초로 개최된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 퍼레이드는 오늘날까지도 이어져 내려오면서 매년 1백만명의 관중을 동원하며 아이리쉬 전통을 자랑해 보이고 있다.

시카고는 또다른 독특한 행사를 이어오고 있다. 1962년부터 100파운드 식물 물감을 사용해 강을 1주일가량 초록색으로 물들이는 것이 그것이다. 그러나 요즘 와서는 40파운드 정도 물감만을 사용해 몇 시간정도 물을 들인다고 한다.

플로리다주에서는 탬파시가 근래 수년동안 힐스버러 강 일부를 초록색으로 물들여 왔다. 마이애미에서는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를 기해 지역의 유명 공원을 흐르는 강물을 초록색으로 물들인다는 계획이 튀어나오기도 했으나 비용문제로 실행에 옮겨지지 못했다.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에는 미국의 많은 사람들이 하루동안 '아이리쉬(being Irish)' 가 되어 즐긴다. 아일랜드 국화인 샴록과 함께 아일랜드 민속동화속 난장이 요정 레프러컨(leprechaun)과 그의 금화단지들로 장식된 축제장에서 사람들은 아이리쉬 춤을 추며 낙천적인 아일랜드인으로 하루를 보내는 것이다.


▲ 올랜도 북부 ‘에일 하우스’ 식당의 초록색 맥주. ⓒ 코리아위클리


세잎 클로버로 '삼위일체' 설명, 현재는 아일랜드 국화

그렇다면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는 어떻게 유래되었을까?

이날은 5세기경 아일랜드에 기독교를 전파시킨 세인트 패트릭 주교를 기리기 위하여 그의 사망일을 매년 기념해 왔던 것이 유래가 됐다.

세인트 패트릭은 영국에서 태어났다. 당시만 하더라도 영국은 광대한 로마제국의 일부였다. 패트릭의 아버지는 부유한 관리였으며 기독교인이었다. 그러나 패트릭이 여섯 살 되었을 때 해적이 침입하여 젊은 남녀를 생포, 아일랜드에 노예로 팔았는데, 패트릭도 끌려가 아일랜드에서 6년간 양치는 목자로 노예생활을 하면서 어린나이에 신의 존재를 열망하기 시작한다.

그는 결국 아일랜드를 탈출해 영국으로 돌아오는데, 하나님이 꿈에 나타나 특정시간에 배를 타고 영국으로 탈출하라는 지시를 했다는 것. 꿈대로 행동에 옮겨 영국으로 오게된 패트릭은 이후 아일랜드 땅에 기독교를 전파하겠다는 마음을 굳히고 16년 동안 사제 교육을 받았다. 그리고 431년 마침내 아일랜드의 2번째 주교가 됐다.

패트릭은 기독교 불모지인 아일랜드의 북서부에서 20여년동안 수많은 아일랜드인들을 기독교로 개종시켰다. 그의 열정적인 전도로 평민들은 물론 왕족들까지도 상당수 개종하게 된다. 이로인해 켈트족 드루이드 교인들을 자극하게 되고 패트릭은 이로 인해 수차례 체포되기도 했으나 그때마다 탈출해 위기를 넘겼다.

461년 3월17일 그가 사망할 때까지 패트릭은 아일랜드 땅에 3백 개 이상의 교회를 세우고 12만 명에게 세례를 주었다.

세인트 패트릭에 대해서는 여러 전설이 내려오고 있다. 샴록(세잎 클로버 아일랜드 국화)을 가지고 삼위일체(성부, 성자, 성신)를 가르쳤다는 것 외에도 신의 저주를 독사들에게 옮겨 그들을 모조리 바다로 몰아쳐 빠뜨렸다는 것 등이다.

샴록은 아일랜드 노동자 계급에서 저항의 표시로 달기 시작, 어느때부턴가 아일랜드의 국화가 되었고 아일랜드 국경일인 세인트 패트릭스 데이의 상징물이 되었다.
 
 

올려짐: 2018년 3월 14일, 수 10:22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koramtour.net
http://www.geo10.com/krus/fl/g/0401/954/orientalmart.ht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orlandotour.com
www.miju24.com/market_info/12701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okja.org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