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8년 9월 23일, 일 6:36 pm
[교육/생활] 생활
 
Hong Byung Sik Column: About Tipping
팁 문제로 고객 잃을 수 있다
강요적이거나 무례한 행위 조심해야





(로스앤젤레스=코리아위클리) 홍병식(내셔널유니버시티 교수) = 팁이란 영어로 T.I.P. 인데 이는 “To Insure Performance” 의 첫글자를 합친 말입니다. 즉 “좋은 봉사를 확실히 받기 위하여”라는 의미로 해석할 수가 있겠습니다.

물론 봉사를 잘 받으려면 손님을 접하는 직원에게 미리 돈을 주는 것이 효과적이겠지만 모든 팁은 사후에 줍니다. 사후에 주는 팁은 봉사를 잘 해줘서 고맙다는 뜻도 되고 다음에 올 때에는 좀더 봉사를 잘 해달라는 뜻도 되겠습니다. 미국인들 중에는 식당에서 웨이터나 웨이트레스를 처음 접하자마자 팁의 액수를 말하는 분도 가끔 있다고 들었습니다.

팁은 고객이 주어야 할 의무는 없습니다. 대개 저임금으로 일을 하는 직원들에게 고객이 팁을 주는 것이 미국에서는 상례이지만 팁의 액수나 팁의 의무는 법으로나 규정상 정해진 것이 아닙니다.

식당이나 택시 기사에게 지불 총액의 15%정도 주는 것이 미국의 통례이지만 봉사가 마음에 들지 않았거나 손님이 무례한 처우를 받았다고 생각되면 팁을 주지 않을 수도 있고 불쾌감을 나타내기 위하여 1센트 동전 하나만 놓아두고 나오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팁이란 그 자체가 강요되어서도 안되고 강요하는 행위 자체가 반 사회적이라고 말할 수 있습니다.

여행사의 가이드 처럼 그들의 수입이 거의 전적으로 팁에서 나온다면 관광객들에게 팁이라는 용어를 사용하지 말아야 합니다. 그런 용어를 사용한다면 팁을 주든지 안주는 결정은 고객이 하고 고객이 안주기로 결정을 한다해도 가이드나 여행사는 항의를 할 권리가 없습니다. 고객들이 하루에 $10 또는 $15 를 가이드에게 주어야 한다면 그것은 어디끼자나 가이드의 요금이지 팁일 수가 없습니다.

동포 사회의 관광 업계에서는 가이드들의 팁 수입 문제가 법적 소송으로까지 이어졌습니다. 팁수입도 세금을 내야 하기 때문에 기록을 거의 하지 않는 팁 수입은 국세청과도 마찰을 빚을 가능성을 항상 지니고 있습니다.

최근에 저는 믿기 어려운 경험담을 친구로부터 들었습니다. 미국인 손님에게 식사 대접을 해드리기 위하여 한식 식당에 들렸는데 웨이트레스의 봉사가 마음에 들지 않았다고 했습니다. 그래도 약간의 팁을 식탁에 놓고 나왔는데 그 웨이트레스가 주차장에까지 따라 나와 팁을 더 달라고 요구하더라는 것입니다. 그렇게 말하면서 외국인 손님 앞에서 한인 업체의 무례가 몹시 창피했었노라고 했습니다.

또 한분의 지인은 식사를 마치고 나오면서 적절한 팁을 컵 밑에 놓아두고 나왔는데 웨이트레스가 역시 주차장까지 따라 나와 팁을 요구하더라는 것입니다. 컵 밑에 두고 왔다고 말하니까 곧 뛰어 들어가서 컵 밑에 있는 팁을 주워 호주머니에 넣는 모습을 창문을 통하여 보았다고 했습니다. 그런 무례를 저지른 웨이트레스가 다시 나와 사과하기를 기대했는데 아무런 사과가 없었다고 말하면서 그 식당에는 절대로 다시 찾아가지 않겠노라고 말했습니다.

위에 말씀드린 식당 종업원은 실례와 무례를 저질렀지만 그런 사실을 모르는 주인은 왜 손님이 감소하는지를 모를 것입니다. 한국이나 일본에서는 근본적으로 팁제도가 없습니다. 그렇지만 미장원 같은 곳에서는 팁 제도가 오래전 부터 있어왔다고 합니다. 부유층 부인들이 돈자랑을 하려는지 아니면 다른 어떤 여자들보다 예뻐지는 효과를 노려서 하는지는 몰라도 고급 미장원일 수록 팁이 묵직하다는 말을 들었습니다.

한국의 호텔에 투숙을 하면 숙박료나 호텔 내의 식당에서는 10%의 봉사료를 아예 가격에 가산을 합니다. 서울시내에 있는 무궁화 다섯 개 짜리 호텔에 들리면 짐을 날라주는 직원들 중에 팁을 받지 못하게 되어 있다고 말을 하는 정직한 직원들을 가끔 보게 됩니다. 그래도 약간의 팁을 주면 완강히 거절하는 직원은 없습니다.

중요한 점은 봉사의 질입니다. 손님을 위하여 정성을 다하고 봉사를 하면 손님은 팁을 비교적 많이 주고 싶어질 것입니다. 팁이 많이 나오면 직원은 봉사를 잘 하고 싶어질 것이며 봉사를 잘 하면 팁도 그 업소의 수입도 증가할 것입니다.
그렇다면 접객업에 종사하는 모든 업소에서는 팁과 그에 연관되는 봉사에 관하여 종업원들에게 철저한 교육을 시켜야 할 것입니다. 위에서 말씀을 드렸드시 팁 문제로 인하여 잃게 되는 고객이 많다는 사실을 업주들은 명심해야 할 것입니다.
 
 

올려짐: 2018년 2월 21일, 수 4:37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koramtour.net
http://www.geo10.com/krus/fl/g/0401/954/orientalmart.ht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miju24.com/market_info/12701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okja.org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