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8년 12월 15일, 토 7:01 pm
[플로리다] 플로리다 지역소식
 
Ofo tries to land on Florida
자전거에도 ‘우버 시스탬’… 중국 업체 플로리다 상륙 채비
중국 회사 ‘오포’, 주정부에 적극 로비 펼쳐



▲ 중국에서 인기를 끌고 있는 공유 자전거를 이용하고 있는 시민들. <오마이뉴스 사진>

(올랜도=코리아위클리) 최정희 기자 = 미국에서 여러 사람이 공동으로 사용할 수 있는 ‘공유 자전거’의 인기가 늘어나면서 중국의 대표적인 공유 자전거 업체가 중앙플로리다 상륙을 계획하고 있다.

그동안 미국 주요도시에서 사업 움을 트고 있는 중국의 ‘오포(ofo)’ 공유 자전거는 올 여름 올랜도에서도 사업을 개시할 예정이다.

오포 자전거는 자전거 전용 고정대를 이용하지 않아 때로 공공장소의 번잡이 논란거리가 되어 왔다. 따라서 오포의 올랜도 상륙은 논란의 여지를 안고 있다.

시간당 사용료가 1달러인 오포는 전세계으로 인기를 끌면서 현재 수십억 달러 예산의 회사로 발돋움 했다.

오포 시스탬은 전용 자전거 고정대 대신 자사 지정 공공주차장이나 공간에 자전거 반환이 가능하게 함으로써 고객 자신이 원하는 출발점과 종착점에 보다 근접하게 한다. 기존의 ‘저스티스 바이크 쉐어(Juice Bike Share)'와 같은 공유 자전거 회사가 자사 전용 고정대에 반환되지 않을 경우 추가 요금을 부과하는 것에 비하면 훨씬 소비자 친화적이라 할 수 있다.

그러나 공유 자전거의 태동지인 베이징을 포함해 시애틀과 달라스 등지에서는 쌓인 공유 자전거들이 드라이브웨이나 휠체어 램프를 막는 등 공공교통에 혼잡을 야기하는 바람에 일정 규제를 가하고 있다. 일례로 달라스시는 공유자전거가 공공장소에 혼잡을 야기하자, 회사측에 통보하고 개선이 이뤄지지 않을 경우 시 차원에서 규제를 가하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오포는 플로리다에서 로비스트를 고용해 고정대 없는 공유자전거 운행이 주법으로 가능하도록 물밑 작업중이다. 현재 주하원 소속 공화당 의원들이 상정한 법안은 공유자전거 규제 권한을 주정부가 갖는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즉 지방정부 스스로 공유 자전거 규제를 할 수 없도록 하겠다는 것이다.

올랜도시는 지역 교통을 해소하는 방안이면 무엇이든 관심을 기울이겠다는 입장이다. 그러나 오포사와의 접촉, 타도시 사례 검토 등 과정을 통해 문제점이 있을 경우 이를 타개하는 방법을 찾아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기존의 공유 자전거 운영사들은 주의회에 올라있는 법안이 반가울 리 없다. 플로리다에서 창업한 ‘사이클홉(CycleHop)’과 ‘데코바이크(DecoBike)’ 등은 로비스트를 고용해 입법을 차단하려는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들 회사는 오포가 전용 고정대를 사용하지 않아 무질서를 야기하는 바람에 공유 자전거에 오명을 안기고 있다고 주장하며, 도입 초기부터 각 지방정부 차원에서 효율적인 규제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한다.

공유 자전거, 운동과 친환경 활동 등 긍정적인 면도

오포는 위성위치추적장치(GPS)와 빅데이터를 활용한 공유 택시 우버나 리프트와 비슷한 작동 시스탬을 지니고 있다. 소비자는 스마트폰을 이용해 인근 자전거 위치를 확인한 다음 자전거의 잠금장치를 해제하고, 본인이 타고 싶은 만큼 이용한 후 회사가 인지할 수 있는 주차구역에 세워놓고 다시 스마트폰으로 잠금을 한다.

공유 자전거가 전세계적으로 관심을 끄는 것은 대중 교통의 부분적 대체, 친환경적 이동 수단 그리고 운동이나 여가 활용 등 주민들의 라이프 스타일에 긍정적 영향을 끼칠 수 있다는 장점 때문이다.

예를 들어 주거지와 통근 열차역이 다소 떨어져 있을 경우 공유 자전거로 역전까지 갈 수 있어 자연 열차 이용이 늘게 된다. 일부 공유 자전거는 자전거 주행거리, 개인 열량 소모, 공기중 탄소배출 감소량을 수치화 해서 보여줌으로써 소비자가 운동은 물론 친환경 활동에 참여했다는 심리적 보상을 얻도록 해서 자전거 이용에 대한 동기를 부여하기도 한다.

또 주말에는 장바구니가 부착된 자전거로 시장을 가고, 가족들이 인근 공원을 방문하는 등 하이킹을 쉽게 즐길수 있다면, 공유 자전거는 시민들의 삶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올려짐: 2018년 2월 14일, 수 5:32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koramtour.net
http://www.geo10.com/krus/fl/g/0401/954/orientalmart.htm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miju24.com/market_info/12701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okja.org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