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19년 6월 18일, 화 9:48 am
[교육/생활] 교육
 
Use class notebook as study tool
공부 잘하려먼 강의노트 활용하라
[엔젤라 김 교육칼럼] 단순한 필기 넘어 예습과 복습 등 학습 활동장으로

강의 필기 습관은 고등학교 때 배웠던 것으로 충분하다고 생각하는 학생들이 많이 있는데 그렇지 않다. 사실상 강의 내용을 얼마나 잘 필기해 놓는지의 여부가 대학 공부의 성패를 가름한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왜 굳이 강의 필기 습관을 바꿔야 할까? 잘 했으니까 대학까지 들어 올 수 있지 않았나? 이제 바꿀 필요가 뭐가 있어?” 라고 물을 학생도 있을 것이다. 그러나 대학은 강의 시간에 다뤄지는 내용의 범위와 양부터 고등학교와는 다르다. 그리고 교수가 요구하는 학업량부터도 고등학교와는 다르다. 바로 이런 점 때문에 고등학교 때 습득한 강의 필기 기술에 만족해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 엔젤라 김

대학에서의 강의 노트 필기는 그저 수업에 들어가서 교수가 가르치는 동안 노트에 몇 자 쓰는 것 훨씬 그 이상이다. 대학의 강의 노트 필기 과정은 교실에 들어가기 전부터 이루어져야 한다.

첫째, 교실에 들어가기 전에 배울 내용을 미리 읽어 보아야 한다. 왜냐하면 이미 익숙한 내용을 수업 시간에 배우게 되면 더욱 자신감을 가지고 조리 있게 노트 필기를 할 수 있기 때문이다. 다음 수업 시간에 배울 내용을 아주 깊이 공부하지 않더라도 한 번 훑어 보는 것만도 노트 필기에는 커다란 도움이 된다.

교수가 막 강의 하고 있는데 중간에 뭐가 뭔지 모르기 시작 하면 노트 필기는 불가능해지게 된다. 그렇게 쓴 강의 노트는 결국 시험 때가 되어도 있으나 마나 한 것이 된다. 그러므로 예습은 노트 필기의 첫 스텝이다.

두 번째로 다음 수업에 들어가기 전에 전 수업에 쓴 필기 노트를 꼭 복습한다. 이 일은 수업하기 전 날 밤에 도서실에서 해야 할 필요는 없다. 그렇게 하면 더 효과적이겠지만, 적어도 수업 시작 전에 쉬는 시간에라도 잠시 훑어 볼 수는 있을 것이다. 지난 강의 시간에 정리한 노트를 한 번 봄으로써 이번에 배울 내용이 어떤 것이 될지 더 잘 이해할 수 있으며 지난 시간에 배웠던 내용과는 어떤 연관을 갖는지 알 수 있다. 전에 배운 강의 노트를 보는 것은 강의를 듣기 전에 지적으로 자극되어있는 상태가 되도록 돕고 그만큼 효과적으로 배울 수 있는 만반의 준비가 되는 것이다.

운동 선수들이 빅 게임을 앞두고 정신적으로 육체적으로 잘 준비되어야 하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다. 다른 점이 있다면 강의 하나 하나는 학생의 미래가 달려 있는 만큼 운동 경기보다 훨씬 중요하다는 점이다.

강의 노트를 쓰는데 크게 도움이 될 또 다른 조언은 강의실에서 맨 앞줄에 앉으라는 것이다. 다른 학생들 때문에 산만해질 필요도 없고 강의에 훨씬 더 집중을 잘 할 수 있기 때문에 그만큼 노트 필기도 잘 할 수 있다.

노트 필기 시 중요한 점은 교수가 강조하는 주요점을 잘 파악해서 노트의 여백에 써 놓던지 특별히 표시해 놓아야 하는 것이다. 각 교수의 스타일에 익숙해 지면서 어떤 것이 중요한 것인지 알게 된다. 노트를 너무 짧게 적어서 정작 중요한 점을 간과하고 적지 않는 것보다 차라리 너무 많이 적는다시피 할 정도로 쓰는 것이 더 낫다.

셋째로 강의 후에는 반드시 쓴 노트를 자기의 것으로 소화하며 편집하는 과정을 거쳐야 한다. 강의 내용이 아직 학생의 머리에 생생히 남아 있도록 수업 후에 될 수 있는 한 빨리 하는 것이 좋다. 강의 중에 미쳐 적어 놓지 못한 것을 복습하며 잘 정리 해 놓고, 진짜 중요한 것과 그렇지 않은 것을 잘 가려서 강조할 것은 강조해 두고, 간결하고 정확하고 일목요연하게 다시 노트 정리를 하는 과정을 통해 수업시간에 배웠던 내용이 머리에 확실하게 자리잡게 되는 것이다. 그러면서 생길 수 있는 질문내용도 써보고, 스터디 그룹에서나 동료 학생들과 의견을 나누고, 또는 다음 수업이나 그 전에 교수에게 질문할 수도 있다.

마지막으로, 주가 끝날 때마다 정리해 놓은 노트를 한 번씩 복습해 보면 좋다. 그렇게 하면 시험 직전에 “묵은”노트를 한꺼번에 읽는 것보다 훨씬 효과적이고 시험에 나올 중요한 포인트가 오랫동안 기억에 남을 것이다.

<문의> 엔젤라 유학/교육 상담 그룹, www.angelaconsulting.com
 
 

올려짐: 2016년 7월 07일, 목 12:15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