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0년 1월 29일, 수 11:47 am
[종교/문화] 종교
 
"한국교회는 예수를 배반했다"
강의석군 후원 류상태 목사 교회개혁 촉구 책 펴내

대광고 강의석군 사건 을 계기로 학교 종교교사직과 목사 자격까지 반납하고 노점상으로 나선 류상태(48) 전 목사가 최근 한국 주류 개신교를 향해 당신들만의 천국은 없다 며 교회의 의식개혁을 촉구하는 책을 펴냈다.

<한국 교회는 예수를 배반했다>(삼인 펴냄)라는 책을 낸 그는 18일 한국 주류 개신교는 심각한 결함을 가진 비행기 라며 교회의 대형화, 교리의 독선과 배타성을 개혁하지 않는 비행기 속 승객들의 생명은 매우 위태로운 상태 라고 주류 개신교를 신랄하게 비판했다.

류씨는 지난해 6월 대광고 3년생 강의석군이 종교의 자유와 예배 참석 선택권 을 주장하다가 제적되자 강군의 교내 후원자로 활동하면서 교목실장 자리에서 직위 해제됐으며, 이어 지난해 10월 종교 교사직과 목사 자격을 반납하고 나와 지금은 액세서리 노점상을 하고 있다.

강군의 든든한 지원자로 활동했던 그는 이 책에서 지난 20년 가까이 목회자로 사역하고 15년 동안 종교교사로 일하면서 스스로 느낀 한국 교회의 근본 문제들을 강렬한 어조로 비판하고 있다.

그는 성서는 객관적 진술이 아니라 주관적 고백의 언어 로 이해돼야 한다 며 성서의 문자에 갇힌 야훼를 죽여야 한국 교회가 독선과 배타성, 이기주의에서 벗어나 다른 이들과 공존하면서 세상 빛과 소금의 구실을 다 할 수 있을 것 이라고 주장했다.

그는 현재 인터넷에 ‘불로소득을 거부하며 아닌 것을 거부하여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자’는 뜻의 카페 ‘불거토피아’(cafe.daum.net/bgtopia)를 운영하고 ‘학교종교자유를 위한 시민연합’(학자연)이란 단체의 실행위원으로 활동하며, 그동안 품어왔던 기독교 의식개혁 운동에 나서고 있다. 그는 대광고는 지난해 45일 동안 단식했던 강군한테 예배 선택권을 보장하겠다고 약속하고는 아직도 약속을 지키지 않고 있다 며 약속 이행을 촉구했다.

류씨한테 강군 사건은 안락한 학교 교목실장, 종교교사, 목사의 자리를 지난 한해 동안에 모두 앗아갔지만 그는 강군 사건이 아니었으면 나는 오로지 먹고살기 위해 신앙과 양심을 포기하고 살았을 것 이라고 말한다.
 
 

올려짐: 2005년 5월 22일, 일 8:15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https://ova.nec.go.kr/cmn/main.do
www.okja.org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thefountainsalonandspa.com
www.koramtour.net
www.ohmynews.com
www.saegilchurch.net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