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Weekly of Florida   로그인  등록하기

 현재시간: (EST) 2020년 9월 24일, 목 12:41 pm
[종교/문화] 종교
 
조용기 목사 은퇴선언 철회할까
기하성 총회, 조목사 은퇴 철회 요청 성명…개혁연대 '기하성 성명' 철회 촉구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기하성) 총회(총회장서상식 목사)가 조용기(69) 여의도순복음교회 목사의 은퇴 선언 철회를 요청하는 성명서를 내 귀추가 주목된다.

연합뉴스가 20일 보도한 바에 따르면, 기하성 총회는 최근 광주순복음교회에서 열린 제54차 총회를 통해 성명을 발표, 훌륭한 사역을 감당하고 있는 조 목사의 은퇴는 시기상조 라며 조 목사는 교단 헌법에 따라 75세까지 여의도순복음교회 당회장직을 맡아달라 고 촉구했다.

기하성 교단 헌법은 '목사의 정년은 70세이지만 교회가 원할 경우 75세까지 시무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으며, 조 목사는 지난해 한 언론 인터뷰에서 70세가되는 2006년에 은퇴하겠다 고 밝힌 바 있다.

서상식 목사, 전 총회장 정원희 목사 등 총회원들은 성명서에서 조 목사는 어렵던 시기에 총회장 직분을 맡아 10여년 간 줄곧 교단을 성장ㆍ발전시켰고, 초교파적으로 국내외에 500여 교회를 개척했다 면서 조 목사가 은퇴하게 되면 성장과 발전의 갈림길에 있는 교단의 퇴보가 우려된다 고 주장했다.

이날 750여 명의 참석자들은 만장일치 기립박수로 성명서를 채택했다.
하지만 교단의 이 같은 움직임에 대해 반대하는 목소리가 없는 것은 아니었다.

한 총회 참석자는 연합뉴스에 조 목사님을 존경하긴 하지만 한국 교회에 분명 조 목사에대해 반대하는 목소리도 많다 며 이런 상황에 대한 고려 없이 은퇴 철회 성명서를 채택하는 것은 다른 사람들의 반발을 살 우려가 있다 고 말했다.

또 다른 교단 관계자는 목사의 노령화로 젊은 신도들이 대거 다른 교회로 이탈하고 있는 마당에 조 목사가 75세까지 당회장직을 맡는다면 시대 흐름을 따라잡기가 더욱 힘들게 될 것 이라고 지적했다.

한편 교회개혁실천연대(개혁연대·공동대표 오세택 박득훈 백종국)는 기하성 총회가 조용기 목사 은퇴 철회 촉구 성명을 발표한 것에 대해, 거꾸로 '기하성의 성명서 철회'를 요구했다.

기독교 인터넷 사이트 뉴스앤조이는 지난 19일 기하성이 지난 총회에 이어 이번 총회에서도 30여명의 기자들에게 20만원이 든 돈봉투를 돌렸다고 보도했다.
 
 

올려짐: 2005년 5월 22일, 일 6:46 pm
평가: 0.00/5.00 [0]

답글이 없습니다.

   

   
   
www.koreaweeklyfl.com/news/cms_view_article.php?aid=23973
www.wellgousa.com/films/train-to-busan-presents-peninsula
www.smiledentalfl.com
www.koreahouseorlando.com
www.koramtour.net
acuhealingdk.com
www.minsolaw.com
www.easybeautysalon.com/
www.umiwinterpark.com
www.metrocitybank.com/
www.RegalRealtyOrlando.com
www.sharingkorea.net
www.ksm.or.kr
www.ohmynews.com
www.newsm.com
www.newsnjoy.or.kr
www.protest2002.org
www.biblekorea.org
dabia.net/xe
www.saegilchurch.net
get FireFox
www.korean.go.kr/front/foreignSpell/foreignSpellList.do?mn_id=96